뽀송뽀송 무료세탁 운영하는 천명섭위원장

“취약계층을 겨냥한 무료세탁사업 만족도가 높아 대상을 더 확대하고 싶습니다” 파주시 월롱면사무소 월롱다온공동체(위원장 천명섭 영태1리 이장)가 지역 내 세탁업체 도움을 받아 운영하는 뽀송뽀송 무료세탁사업에 대한 주민반응이 폭발적이다. 뽀송뽀송 무료세탁사업은 이불세탁 등이 어려운 월롱면내 70세이상 취약계층과 장애인가정을 대상으로 세탁물을 수거한뒤 직접배달까지 해주는 무료 세탁서비스다. 천 위원장이 이 사업을 시작한 것은 인구 9천여명 월롱면만의 특색있는 봉사를 하기 위해서였다. 그가 처음 이 사업을 제안했을 당시 사생활 노출을 꺼리는 취약계층 참여가 우려됐던 일부 회원들의 반대가 심했다. 특히 지금도 부녀회와 함께 위기, 독거가정, 재가가정 도시락반찬봉사 등도 벅찬데 추가 사업은 어렵다라는 의견이 주류였다. 하지만 그는 뚝심있게 회원들을 설득했고 마침내 사업을 성사시켰다. 그렇게 사업은 진행됐지만 문제는 무료세탁을 해주는 세탁업체 확보였다. 코로나19 장기화로 가뜩이나 어려운 경영환경 탓에 무료세탁을 해주는 업체들을 타진했으나 번번히 거절당했다. 당연히 사업은 좌초위기에 몰렸다. 그러다 월롱면 박준태면장의 주선으로 동명기업(대표 한동엽)이 기업윤리를 실천한다며 흔쾌히 동참하면서 뽀송뽀송 무료세탁사업은 탄력을 받게 됐다. 이후 그는 곧바로 월롱면사무소, 월롱다온공동체, 동명기업간 3자 업무협약서를 체결했고 지난 3월24일 첫 사업을 시작했다. 사업 초기에는 6가구만 신청해 참여율이 저조했지만 시간이 지날수록 입소문이 나면서 4개월이 지난 지금은 한달 평균 50가구를 넘지 않게 조절하고 있을 정도로 주민들의 참여율이 높아졌다. 천 위원장은 “동명기업의 헌신적인 도움이 있기에 가능한 일“이라며 “처음에는 긴가민가했던 수혜자들이 갈수록 높은 만족도를 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뽀송뽀송 무료세탁사업으로 취약, 소외, 장애인 계층이 경제적 부담을 조금이라도 줄여 다행”이라며 “주민들의 반응이 워낙 좋아 동명기업이 협조만 해 준다면 사업을 지속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파주=김요섭기자

부영그룹, ‘우정(宇庭) 캄보디아 학교’ 기공식 개최

부영그룹이 22일 캄보디아 프놈펜 부영타운 내에서 ‘우정(宇庭) 캄보디아 학교(WOOJEONG CAMBODIA SCHOOL) 기공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부영그룹 창업주 이중근 회장이 직접 참석하고 항 춘 나론(HANG CHUN NARON) 캄보디아 교육부 장관, 박흥경 주캄보디아 한국대사를 비롯한 캄보디아 현지 학생, 현지 주민 및 교민 등 200여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캄보디아 프놈펜 부영타운 내 위치한 ‘우정 캄보디아 학교(WOOJEONG CAMBODIA SCHOOL)’는 3개 동 5층 규모(연면적 1만5천475㎡)로 어린이집을 포함한 유치원 및 초 ·중 ·고등학교 71개 교실 약 1천800명을 수용할 수 있는 대형 학교로 지어질 계획이다. 항 춘 나론(HANG CHUN NARON) 캄보디아 교육부 장관은 “부영타운 내에 어린이집을 포함한 유치원 및 초 ‧ 중 ‧ 고교의 대형 학교 건립으로 캄보디아의 주거여건개선과 교육 인프라 구축에 기여해준 부영그룹에 감사 인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부영그룹은 국내‧외에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는 기업으로 정평이 나있다. 특히 “교육은 백년지대계(百年之大計)로 교육 재화는 한번 쓰고 사라지는 것이 아니라 계속해서 재생산되는 미래를 위한 투자”라는 창업주 이중근 회장의 신념을 바탕으로 국내외를 가리지 않고 미래 인재 양성에 노력하고 있다. 김영호기자

시화병원 감염관리팀 코로나19 유공자 선정

시화병원 감염관리팀이 시흥시 포스트코로나 대응전략 수립보고회에서 코로나19 방역 유공자로 선정, 표창장을 수상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날 시흥시 ABC행복학습타운에서 개최된 보고회에서 시화병원 감염관리팀 이선화 팀장과 인공신장센터 박주란 팀장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시화병원 감염관리팀은 코로나19라는 국가적인 위기 상황에서 휴일과 밤낮없이 신속한 감염병 신고체계와 역학조사, 방역 활동을 펼쳐 한 발 빠르게 원내 및 지역사회 감염 확산을 성공적으로 차단하는 성과를 거뒀다. 특히 최근에는 확진자의 대면진료가 가능한 재택치료 외래진료센터와 완치후 후유증을 겪는 환자의 진료를 담당하는 코로나19 후유증 회복센터를 개소, 전사적인 감염관리 방안을 지속적으로 구축하고 있으며 안전한 의료 환경 조성을 위해 긴장을 늦추지 않고 있다. 이선화 팀장은 “지난 2년여간 지속된 코로나19와의 전쟁에서 오롯이 환자와 직원들의 건강과 안전을 지켜야 한다는 일념으로 함께 달려온 팀원들에게 영광을 돌리고 싶다”고 수상소감을 말했다. 이에 박현미 행정부원장은 “앞으로도 시흥시 유관기관 간 긴밀한 협력을 통해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체계적인 감염관리 방안을 마련하겠다”며 “믿고 찾을 수 있는 병원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시흥=김형수기자

봉사와 나눔은 물론 기업인 협력도모 위해 발품 파는 팔방미인 안정숙 회장

주위의 어려운 이웃을 위한 봉사와 나눔은 물론 기업인들 협력도모를 위해 불철주야 발품을 파는 팔방미인 커리어우먼이 있다. 지난해 6월부터 하남시기업인협의회 여성CEO분과소모임을 이끌고 있는 안정숙 회장(63·광진금속㈜ 대표)이 그 이야기의 주인공이다. 앞서 안 회장은 지난 2018년부터 2년간 국제로타리 3600지구 하남백년로타리클럽 초대 회장을 역임하면서 해마다 장학생을 선발, 장학금을 지급하는 초석을 다졌다. 또 그는 해마다 지역 내 아동센타와 자활센타 등에 남몰래 부정기적으로 일정 규모의 기부 등을 통해 작지만 통 큰 초아의 정신을 묵묵히 실천해 오고 있다. 게다가 그는 하남민생안정후원회와 지역 내 복지관 등에 차상위계층을 위한 일정 후원금을 지원해 오고 있다. 이밖에 그는 지난 2001년 11월부터 하광상공회의소 상임이사와 하남시체육회 상임이사, 하남시민생안전후원회 이사, 하남시 국제화추진협의회 미국분과위원장, 하남경찰서 보안협력위원회 부위원장·위원장, 하남시자활센타 운영위원장 등 10여개 단체에서 20년 넘게 왕성한 봉사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본연의 업무 역시 으뜸이다. 그는 여느 남성도 하기 힘들다는 레이져가공과 아크릴, 비금속절단, V컷팅 등 금속사업을 20년 넘게 해오고 있다. 특히 그는 최근 코로나19 여파와 고금리 기조, 고유가, 가계부채 증가 등 갈수록 치열해지는 경제환경 속에서 혁신을 동력삼아 성장가도를 밟아 왔다는 것이 주위의 평이다. 이런 공로로 그는 지난 2020년 10월 행정안정부장관 표창장, 2019년 12월 하남시장 표창장, 2017년 3월 광주세무서장 표창장, 2015년 3월 경기도지사 표창장, 2013년 11월 수원지방검찰청장 표창장 등을 20여차례 수상했다. 안 회장은 “20여년 전 불의의 사고를 겪으면서 혼자서 할 수 있는 것이 하나도 없다는 것을 깨닫고 여러 단체에 가입, 활동하는 과정에서 봉사와 나눔에 눈을 떴다”며 “지역공동체 의식강화와 나눔문화 확산 등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앞으로 여성CEO분과소모임에서는 소통과 화합의 목적으로 난타와 스포츠댄스 등 다양한 여가활동은 물론 지역 내 취약계층 등 생활환경이 어려운 이웃을 찾아가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쳐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강영호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