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로고
의정부시 수락산 자락에 2026년까지 100만㎡ 수목원 조성
지역사회 의정부시

의정부시 수락산 자락에 2026년까지 100만㎡ 수목원 조성

의정부 장암동 수락산 자락에 100만여㎡ 규모의 수목원이 조성된다. 장암동 장수목원 예정지인 아일랜드 캐슬 뒤편 임야. 김동일기자

의정부 장암동 수락산 자락에 100만여㎡ 규모의 수목원이 조성된다.

 

25일 의정부시에 따르면 김동근 시장의 공약사업인 장암동 수목원 조성을 위한 계획이 최근 확정됐다. 아일랜드 캐슬 뒤편 장암동 산 88-1번지 일원 임야 100만여㎡에 숲을 산책하면서 자연을 만끽할 수 있는 수목원을 1, 2단계로 나눠 2026년 6월까지 조성키로 했다.

 

1단계는 올해부터 내년 4월까지로 75%가 국공유지인 장암동 산 88-1번지 일원 5만 9천여㎡를 대상으로 추진한다.

 

사업비 47억8천만원은 올 1차 추경을 통해 확보할 예정이다. 상상수목원과 테마이야기 숲길 등을 만들고 기존등산로도 정비한다.  꽃과 나무를 심고 숲 가꾸기도 병행한다.

 

상상수목원은 2만2천여㎡ 크기로 힐링할 수 있는 공간이다. 테마이야기 숲길은 아일랜드 뒤편에서 동일로 생태통로를 지나 동막골을 거쳐 수락산으로  연결되는 3㎞ 등산로 구간에 만든다.

 

2단계는 내년 5월부터 2026년 6월까지로 모두 130억원이 투입된다. 

 

대부분 사유지로 토지보상비가 67%인 87억원으로 예상된다. 핵심은 장암동 91번지 일원 2만여㎡에 야생화정원 등 봄·가을 테마공간 조성이다. 사업이 마무리되면 청보리축제도 연다. 진입로(통로박스)도 개선한다.

 

사업대상지는 개발제한구역으로 85%가 사유지다. 형질변경이 수반되지 않아 추진에 어려움이 없다는 판단이다. 다만 사유지 수용과 보상 등이 걸림돌이다.

 

시 관계자는 “75%가 국공유지로 토지확보가 쉬운 일대를 1단계로 추진한다. 1단계에 시민들의 반향이 좋으면 2단계 추진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장암수목원은 틀에 짜여진 방식이 아닌 민간 전문가의 폭 넓은 사고가 반영되는 ’시민과 함께하는 수목원’으로 꾸밀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수목원이 조성되면 도심형 복합리조트인 아일랜드 캐슬과 연계된 관광코스로 한수이북 주민들의 녹색 쉼터로 각광받을 전망이다.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