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로고
광주시 집중호우 재해 복구 조기 추진 위해 TF팀 가동
지역사회 광주시

광주시 집중호우 재해 복구 조기 추진 위해 TF팀 가동

광주시가 집중호우로 인한 수해 피해를 조기에 복구하기 위해 모든 행정력을 집중한다.

21일 광주시에 따르면 시는 지난 달 8일부터 17일까지 쏟아진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 관련 최근 행안부가 수해복구비용을 667억원으로 확정하자 수해복구 TF팀을 꾸려 본격적으로 수해복구를 추진한다.

시는 이에 따라 부시장을 단장으로 하천, 도로, 산림, 공원녹지, 상하수도, 소규모시설 등 6개 분야 시설복구반을 구성했으며 시민안전과를 총괄로 행정절차에 따른 기간을 줄이기 위해 감사·예산·회계부서를 행정지원반으로 편성했다.

시는 이달 말부터 복구공사 실시설계용역을 발주하고 소규모 피해 현장은 연내 완료하고 대규모 현장은 내년까지 복구한다는 계획이다.

방세환 시장은 “재해복구 TF팀은 부서 간 효율적인 협업을 도모하고 행정력을 집중해 복구작업에 속도를 높이기 위해 구성했다”며 “빠르게 일상생활로 복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광주=한상훈기자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