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로고
수원 삼성 전진우, 8월 ‘이달의 퍼포먼스상’ 수상
스포츠 축구

수원 삼성 전진우, 8월 ‘이달의 퍼포먼스상’ 수상

1만7천840표 중 9천33표 획득해 선정

8월 이달의 퍼포먼스상 수상자 수원 삼성 전진우.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프로축구 수원 삼성의 공격수 전진우가 8월 최고의 퍼포먼스를 선보인 선수로 뽑혔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16일 “전진우가 8월 ‘휴테크 안마의자 이달의 퍼포먼스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K리그 ‘이달의 퍼포먼스상’은 매월 K리그1 경기에서 팬들의 눈길을 사로잡는 화려한 플레이를 펼치거나, 이색적인 골 세리머니로 팬들을 열광하게 한 선수를 조명하는 상으로 지난 5월 신설됐다.

이 상은 두 명의 후보를 선정한 뒤 K리그 공식 SNS 팬 투표(100%)를 통해 수상자를 결정한다.

후보에 오른 전진우는 총 1만7천840표 중 9천33표(50.6%)를 받아 대구FC 정태욱(8천807표)에 앞서 수상하게 됐다.

전진우는 지난달 14일 성남과 28라운드 경기에서 데뷔 후 첫 멀티 골을 기록해 팀의 4대1 승리를 이끌었다. 특히 그는 첫 골을 넣은 뒤 관중석으로 달려가 팬들에게 안기며 기쁨의 순간을 함께 나눴고, 이날 활약을 바탕으로 라운드 최우수선수(MVP)에 뽑히기도 했다.

한편, 전진우의 시상식은 18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전북 현대와 33라운드 홈 경기에서 진행된다.

김영웅기자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