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로고
6·1 지방선거 경기지역 후보 1천177명(잠정) 등록 완료…선거전 본격화
6·1 지방선거

6·1 지방선거 경기지역 후보 1천177명(잠정) 등록 완료…선거전 본격화

경기도지사 6명 등록…기초단체장 평균 경쟁률 2.5대1

6·1 지방선거 후보 등록 마지막 날인 13일 경기도내 368개 선거구에서 1천177명(잠정)이 후보 등록을 마쳤다.

이날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선거통계시스템을 살펴보면 오후 11시 기준 경기지역엔 1천177명이 후보로 등록했다.

우선 경기도지사 선거에는 6명이 등록해 평균 경쟁률 6대 1을 기록했다. 앞서 국민의힘 김은혜, 더불어민주당 김동연, 정의당 황순식, 기본소득당 서태성, 진보당 송영주, 무소속 강용석 후보 등은 후보 등록 첫날인 지난 12일 일찌감치 후보 등록을 마친 바 있다. 경기도교육감 선거에서 일대일 맞대결을 펼치는 임태희 전 한경대 총장과 성기선 전 한국교육과정평가원장도 첫날 후보 등록을 했다.

31명을 뽑는 기초자치단체장 선거에는 79명이 등록해 평균 경쟁률 2.5대 1을 기록했다. 가평군이 5명으로 가장 높은 경쟁률을 보였으며, 김포·오산·안산시는 4명, 성남·의정부·양주·동두천·고양·구리·시흥시와 연천군은 3명이 등록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광역의원과 기초의원 선거는 각각 289명과 663명이 등록하면서 2대 1과 1.6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광역의원 비례대표와 기초의원 비례대표는 각각 30명(경쟁률 2대 1)과 108명(경쟁률 1.9대 1)이 등록했다.

경기도선거관리위원회 관계자는 이날 본보와의 통화에서 “최종 집계 결과는 14일 오후에 확정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후보자 공식 선거 운동은 오는 19일부터 시작돼 선거 전날인 이달 31일까지 총 13일간 이뤄진다.

임태환기자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